[K리그] 1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토트넘-팀 K리그 쿠팡플레이 친선경기

sportstotomen.com
2022년 07월 12일
503 Views
k리그토트넘

메이저 놀이터 – 1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토트넘-팀 K리그 쿠팡플레이 친선경기

'팀 K리그-토트넘' 경기 앞둔 손흥민

 

메이저 놀이터 – (서울=연합뉴스) 신현우 기자 = 메이저 놀이터 –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열린 쿠팡플레이 시리즈 1차전 팀 K리그-토트넘 사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토트넘은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리그1 12개 구단에서 2명씩 선발해꾸린 팀 K리그와 쿠팡플레이 시리즈 1차전을 벌인다. 2022.7.12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한국에서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경기를 합니다. 우리가 가진 모든 것을 보여드릴게요.”

손흥민이 소속팀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처음으로 한국 팬들 앞에서 경기를 치르는 소감을 밝혔다.

토트넘은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팀 K리그’와 ‘쿠팡플레이 시리즈’ 친선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은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뛸 당시 소속팀과 함께 2014년 7월 국내에서 프리시즌 친선전을 치른 바 있다.

그러나 프리미어리그(EPL)에 진출한 뒤에는 한국에서 친선경기를 치를 기회가 없었다.

손흥민은 1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내일 경기는 이벤트 경기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새 시즌을 승리로 시작할 수 있게 준비하겠다”면서 “선수들이 이기려는 의지가 강하다.

한국에서 소속팀으로 경기를 하게 돼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 우리가 가진 모든 것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메이저 놀이터 - 포즈 취하는 손흥민

 

이번 팀 K리그와 경기가 토트넘의 새 시즌을 여는 프리시즌 첫 경기인데다

모처럼 한국 팬들 앞에서 플레이하는 만큼,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각오다.

안토니오 콘테 토트넘 감독을 비롯한 코치진은 선수들의 체력을 끌어올리기

위해 시작부터 강도 높은 훈련 프로그램을 돌리고 있다.

전날 훈련에서 토트넘 선수들은 그라운드를 가로질러 300m 거리를 전력을

다해 뛰는 셔틀런을 했다. 선수마다 이것을 13번 정도 반복했다.

손흥민은 “원래 프리시즌에는 많은 훈련량이 강조된다. 한 시즌 농사를 짓는 것처럼,

지금이 유일하게 훈련을 많이 할 수 있는 시기”라면서 “선수들이 다들 힘들었다더라”라고 설명했다.

여기서 프리미어리그에 대해 잠깐 알아보자면.

2016년 기준 전 세계 스포츠 리그 수익(revenue) 순위 3위를 차지했다. 프리미어리그로 개편한 이유는 헤이젤 참사(1985)로 5년간 대륙 대항전 출전이 금지되어 리그 경쟁력이 도태되고 힐스버러 참사(1989)로 인해 리그 개편의 필요성을 느끼면서이다. 이에 1992년 풋볼 리그와 관계를 단절하고 나온 리그가 프리미어 리그이다.

초창기에는 리그에 22개 팀을 두어서 한 시즌 팀당 42경기를 치러야 했으나, FIFA 측이 경기가 너무 많다고 하여 20개로 줄여서 현재 한 시즌 38경기를 치른다. 이 중 상위 4팀은 UEFA 챔피언스 리그 진출 권한을 얻고 5위 팀부터 FA컵 결과에 따라 최대 6위까지 UEFA 유로파 리그, 리그컵 결과에 따라 7위까지 UEFA 유로파 컨퍼런스 리그 진출권을 얻게 된다. 최하위 3팀은 하위 리그인 EFL 챔피언십으로 강등된다.

사설토토 먹튀검증 하려면 스포츠프로토 보다는 역시 스포츠토토맨

Author sportstotomen.com